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비씨카드,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상해방문 특별혜택 제공

기사승인 2019.10.08  16:20:11

공유
default_news_ad2
ad37
   

[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BC카드(비씨카드)가 오는 25일까지 응모 고객 50명 추천 중국 상해 왕복항공권 특가 제공 등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해 다양한 혜택을 마련한다.

비씨카드(대표이사 사장 이문환)는 8일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의 해에 맞추어 중국 상해 지역을 방문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비씨카드 고객이라면 전월 실적에 관계없이 누구나 적용 받을 수 있다.

우선 오는 25일까지 비씨카드 페이북 앱 또는 홈페이지에서 응모한 고객 중 50명을 추첨해 중국 상해 행 왕복항공권을 1장 당 9만9000원에 제공한다. 왕복항공권은 대한항공 이코노미 클래스로 제공된다.

당첨 고객은 오는 29일 개별 안내되며 11월 1일부터 2020년 3월 31일 사이에 본인이 희망하는 여행 일정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또 30일 오후 4시까지 왕복항공권을 본인 포함 2매까지 비씨카드로 결제하면 된다.

상해를 비롯해 중국을 방문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다양한 할인 혜택도 준비했다.

먼저 오는 11월 30일까지 상해임시정부청사 입장권을 비씨유니온페이 카드(페이북 QR결제 포함)로 결제하는 고객에게 50% 캐시백 혜택을 제공한다. 비씨카드는 이벤트가 종료되면 전체 이용금액의 50%를 출연해 상해임시정부청사 관련단체에 기부할 예정이다.

상해에 위치한 인기 호텔 중 상위 5곳에 대해 오는 25일까지 비씨카드로 예약하는 고객에게 13% 즉시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별도 응모 절차 없이 페이북 앱 또는 홈페이지에서 예약하면 된다.

이외에도 오는 31일까지 중국의 모든 온·오프라인 가맹점(대만, 홍콩, 마카오 제외)에서 비씨카드를 10만 원 이상 결제하는 고객에게는 최대 2만 원 캐시백을 결제금액대별로 차등 제공한다.

김진철 비씨카드 마케팅부문장(전무)은 “이번 ‘여행엔BC’ 혜택이 비씨카드 고객으로 하여금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의 의미를 더욱 가까이서 되새길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즐거운 라이프스타일을 위해 다양한 혜택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todida@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