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BC카드, 가맹점 정보 활용 자영업자 기살리기 나서

기사승인 2019.08.13  13:51:46

공유
default_news_ad2
ad37
   

[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BC카드(비씨카드)가 가맹점의 매출·업종 등의 정보를 금융기관에 제공하는 ‘가맹점통계정보 서비스’를 출시해 금융기관의 대출 리스크를 줄이고 대출 신청자는 합리적인 금융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했다. 현재 신협을 통해 관련 서비스를 제공중이고 향후 타 금융기관에서도 이용될 수 있도록 제휴를 확대할 방침이다.

비씨카드(대표이사 사장 이문환)는 13일 ‘가맹점통계정보 서비스’를 통해 자영업자 지원에 나섰다.

‘가맹점통계정보 서비스’는 비씨카드가 보유한 가맹점 업종, 매출 등을 기반으로 산출된 데이터를 금융기관에 전달하고, 자영업자가 신청한 대출 심사 과정에서 이 데이터를 보완 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제공하는 서비스다.

이를 통해 금융기관은 리스크가 있는 대출 업무를 보다 안정적으로 제공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또 대출을 신청한 자영업자가 신용정보 부족 등으로 인해 받을 수 있는 심사 불이익을 조금이나마 해소 할 수 있는 길도 열렸다. 합리적인 수준의 금융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됨에 따라 많은 자영업자에게도 큰 힘이 될 전망이다.

현재 ‘가맹점통계정보 서비스’는 신협의 소상공인 대출 심사에 활용되고 있으며 향후 타 금융기관의 대출 심사에도 이용될 수 있도록 제휴 범위를 확대해 나아갈 예정이다.

이오 함께 비씨카드는 보다 고도화되고 차별화된 신용정보 기반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근 NICE평가정보와 사업추진에 대한 MOU도 체결했다.

이강혁 사업인프라부문장(부사장)은 “비씨카드가 보유한 방대한 가맹점 정보를 활용해 자영업자가 최적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금융기관과 협업한 좋은 사례”라면서 “향후 데이터 활용 산업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업체와의 제휴를 적극 추진해 나아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todida@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