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이스타항공, ‘737 맥스 8’ 결함 실제 15건에 불과…정비로 해소

기사승인 2019.03.26  13:31:41

공유
default_news_ad2
ad37
   
▲ <사진=연합뉴스>

[김종현 기자 @이코노미톡뉴스] 26일 자유한국당 홍철호 국회의원이 이스타항공이 도입한 ‘보잉737 맥스 8’ 기족이 지금까지 44건의 결함이 발생했다고 지적하자 이에 대해 이스타항공 측이 실제 결함은 15건에 불과하며 이마저도 단순 결함으로 정비 점검을 통해 해소했다고 해명했다.

이날 이스타항공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44건 모두가 결함은 아니다. 실제 결함내역은 15건에 불과하다”면서 “15건의 결함내역은 보잉, 에어버스 등 모든 항공사에서 운영하고 있는 운송용 항공기에서 발생할 수 있는 단순 결함사항으로 정비 점검을 통해 해소해 안전운항에는 전혀 문제가 없다”고 밝혔다.

이들은 또 “29건은 소모품 교체, 성능향상 등 단순 정비사항이였다”고 설명했다.

특히 이스타항공은 “‘자동추력장치(auto throttle)’는 자동항법기능의 일부로 엔진추력을 자동으로 조정하는 기능을 통해 조종사의 피로도를 감소하기 위한 장치로 부작동 상태에서도 운항할 수 있으며 안전운항과는 무관하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이스타항공은 “항공기는 극한상황에서 운영하는 만큼 정비사항들은 항시 발생할 수 있다”면서 “안전을 위한 보조장치가 이중삼중으로 마련돼 있고 조종사는 매뉴얼과 시뮬레이터를 통해 엄격히 훈련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스타항공이 보유하고 있는 보잉737 맥스는 현재 국토부의 특별점검을 통해 안전점검을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종현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todida@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