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광희 이엘리야, 너무 떨린다

기사승인 2019.03.25  10:49:17

공유
ad41
ad42

- 광희 이엘리야, 다섯 번 만나면 연락할 것

광희 이엘리야(사진=Olive캡처)

[주다영 기자 @ 이코노미톡뉴스] 광희와 이엘리야가 묘한 핑크빛 기류로 관심을 모았다.

지난 24일 방송된 올리브 ‘모두의 주방’에서는 이엘리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광희는 이엘리야를 발견하고 "민유라 씨 아닌가"라며 반가워하며 "너무 떨린다"고 팬심을 드러냈다. 

광희가 이엘리야를 힐끔 쳐다보는 모습에 강호동은 "보고 싶으면 보라고" 하자 광희는 당황한 나머지 “워낙에 TV로 많이 봤다. 팬으로서 너무 팬이다"고 횡설수설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사쿠라가 “언니랑 오빠 나중에도 연락할 거냐?”고 물었고 이엘리야는 “아까 말씀하시지 않았나. 우리 다섯 번 만나면 진짜 연락할 거라고”고 말했다.

그러자 광희는 “엘리야 씨가 예능감이 있더라. 다섯 번은 만날 것 같더라. 다섯 번 만나면 친하게 지낼 수 있지 않을까 싶다”며 자신의 속마음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주다영 이코노미톡뉴스 기자 pr@economytalk.kr

<저작권자 © 이코노미톡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ad48

포토

1 2 3
set_P1
ad4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0
#top